통신원뉴스

정신집중 효과학을 통한 공부 도와주기
프랑스 통신원   2020-04-03 조회 288

엄마와 아빠가 모두 교사가 아니고

공부를 하려고 앉은 책상 근처에는

장난감이 한가득.

 

학교를 가지 않고

집에서 학교 공부하기는 정말 어렵다. 

  

정신집중 효과 학자인

클레멍틴 조아킴의 가이드를 따라 

아이가 학교 숙제를  

집중해서 할 수 있도록 도와 주자.  

 

시작하기 전에 먼저

아이가 의자에 등을 바로 하고

어깨는 편하게, 

손은 허벅지에,

머리는 똑바로 두어

바른 자세를 잡도록 한다. 

 

아이에게 몸의 한 부분에  

집중하라고 말한다. 

 

: 엉덩이 근육, 허벅지 안 근육,  

바닥에 붙인 두 발.  

 

그다음에  

자연스럽게  

자신이 숨쉬는 소리를 들어보며  

조금씩 힘을 빼는 

몸을 느껴보라고 한다. 

 

아이에게  

아이가 가장 좋아하는 

물건을 떠 올려 보라고 말한다. :

 

(가장 좋아하는 책,  

그림 그릴때 사용하는 붓. 

학교 가방, 플레이모빌, 

가장 좋아하는 겨울왕국 인형 등)

 

이때 주의할 점은  

아이를 흔들리게 할 수 있는 사탕이나 

잠잘 때 같이 있는 인형을 

떠 올리는 것은 피하는 것.

 

아이에게 상상을 하며 

아이가 떠 올린 물건을 

생각하고 집중하도록 한다. 

 

어떻게 생겼는지,  

겉면은 어떤지 

크기는 어떤지,  

색깔, 촉감은 어떤지? 

 

그 후  

같은 방법으로 아이 자신의 

몸을 떠 올려 보라고 말한다. 

 

하나하나 떠 올리다 보면 

자신이 있는 곳과 자세를  

편안하게 느끼게 된다. 

 

아이에게  

아이 자신의 집중력을  

믿어보라고 이야기해 준다. 

 

자! 이제 아이 스스로 집중해서 

학교 숙제를 시작할 수 있다. 

 

매일 이 방법을  

학교 공부 시작하기 전에  

규칙적으로 해 본다.  

 

- 이영희 프랑스 통신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