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그램 소개

전체 임신·출산 육아정보 유아교육 여성·가족 기획특집
토크콘서트슬기로운안전생활.jpg

토크콘서트 슬기로운 안전생활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성장하는 것은 모든 엄마, 아빠의 기대와 바람이자 우리 사회 모두의 관심과 의무이기도 하다. 안전사고로 인해 장애, 사망사고가 가장 많이 일어나는 영유아기. 안전사고의 70% 이상이 발생하는 장소는 가장 안전하다 믿었던 가정. 영유아기 자녀를 키우고 있는 엄마, 아빠를 대상으로 영유아 안전을 위한 육아지침을 재미있고 유쾌하게 풀어보는 토크콘서트. 진행 : 개그맨 김인석, 아나운서 이지원출연 : 가정의학과 전문의 이승남, 동남보건대 아동교육복지과 김혜금교수, 소방재난본부 관악소방서 행정팀장 이윤정, 육아맘 차혜지, 육아 유튜버 파파제스

미국의퍼스트레이디를만나다_1.jpg

미국의 퍼스트레이디를 만나다 (4부작)

<육아특선교양다큐>미국의 퍼스트레이디를 만나다 (4부작) 백악관의 실제 주인은 대통령이 아니라 퍼스트 레이디라는 말이 있습니다. 잘 드러나진 않지만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는 퍼스트 레이디의 삶은 어떤지, 특히 미국인의 사랑을 많이 받았던 그녀들을 만나봅니다.  1회 : 이미지의 힘돌리 매디슨, 잭키 케네디, 낸시 레이건 모두 국민에게 보이는 남편의 이미지와 스타일에 중요한 역할을 한 여성입니다. 백악관에서 지내는 영부인의 나날과 매력, 그리고 외교까지 그들의 발자취에 대해 알려줍니다.  2회 : 뒤바뀐 운명에디스 루즈벨트, 레이디 버드 존슨, 베티 포드는 좋지 않은 환경에서 각각 영부인의 지위를 받아들였습니다. 맥킨리와 케네디의 암살과 닉슨의 사임으로 이 여성들이 어떻게 주목을 받게 되었을까요?  3회 : 전쟁의 시간 속 영부인매리 토드 링컨은 미국 남북 전쟁 동안 부상자들을 방문하며 시간을 보냈습니다. 군부대에 대한 큰 의무감에 이끌려 엘리나 루스벨트는 태평양 전쟁터에 참전하기 위해 목숨을 걸었습니다. 9/11 테러 이후 로라 부시의 행보까지 가슴 따듯한 영부인들의 행보는 어땠을까요?  4회 : 선구자영부인들은 더는 영부인의 신분에서 그치지 않고 여성들의 미래 비전을 그리고자 합니다. 엘리나 루스벨트와 힐러리 클린턴은 여성의 권리 성장을 위해 진보적인 행보를 이어갑니다. 

지금은부모교육시대1.png

지금은 부모교육시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에서 매월 주최하는 부모를 위한 독서문화강좌를 담은 프로그램.  독서 지도를 통하여 어린이와 청소년의 독서문화 확산을 돕고,  부모들이 자녀를 보다 잘 이해하고 시기와 발달상태에 맞는 적절한 교육과 지도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1회 역사를 아는 가족 (정명섭 작가) 2회 사춘기는 극복할 수 없나? (이진아 브랜드유 리더십센터 소장) 3회 공부머리 독서법 (최승필 작가) 4회 부모가 먼저 다가가는 자녀 성교육 (이충민 성교육강사) 5회 우정에도 진짜가 있다 (설흔 작가) 6회 4차 혁명시대의 우리아이 역량 키우기 (이민정 한국미래교육협회 대표) 7회 인공지능 시대, 미래 인재로 키우는 자녀교육법 (김종달 작가) 8회 아이와 함께하는 책 읽기 (김연옥 교사) 9회 미래 사회환경 변화와 독서의 의미 (황금숙 대림대학교 도선관정보학과 교수)

우리아이SOS0.png

우리 아이 SOS

양육의 여러 분야에서 정확한 정보들을 선별하고 숙지해야 하지만, 그 중에서도 아이들의 안전에 대한 대비는 아무리 지나쳐도 부족하지 않은 요소다.  그렇기에 부모들은 언제 어디서 벌어질지 알 수 없는 다양한 교통, 재난, 일상생활 간 안전지침을 숙지하고 생활화해야 한다.  <우리아이 SOS>는 각 분야에서 공인된 경험과 지식을 가지고 있는 전문가들의 강연을 통해 초보 부모가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공하고자 한다.     1부 : 영유아 안전을 위한 육아지침 / 김혜금 동남보건대학 아동보육복지과 교수 2부 : 학교 안전사고 유형과 예방법 / 허억 어린이안전학교 대표 3부 : 생활안전 사고 예방법 / 허억 어린이안전학교 대표 4부 : 어린이 응급처치와 재난안전교육 / 이영옥 안전교육강사 5부 : 어린이 교통사고 안전지침 / 허억 어린이안전학교 대표 6부 : 아동성폭력방지와 해결을 위한 지침 / 김종필 한국어린이집 총연합회 정책연구소 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