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LD CARE NEWS
육아뉴스

  • 일일 편성표
  • 지역별 채널안내
  • VOD 보기 해당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광고 안내 광고제휴하기

대한민국 육아의 시작과 끝, 육아방송 통신원뉴스

  •  > 
  • 육아뉴스
  •  > 
  • 통신원뉴스
게시판 내용
뉴멕시코, 어린이 개인 정보 보호 위반으로 Google 고소
등록일 2020-02-28 오전 11:26:36 조회수 147
E-mail steal80@hanmail.net  작성자 미국 통신원
출처 Parentology Magazine / 줄리 톨라 (Julie Tolar) / 2020.02.25

뉴멕시코 검찰 총장인 

헥터 발데라스는 

부모의 허락 없이

어린이 사용자의 

데이터를 수집하고

마케팅하는 행위를 한 혐의로

Google을 고발하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그는 

구글이 

연방 아동 

온라인 개인 정보 보호법(COPPA)을 

위반했다고 주장합니다

 

연방 법률에 따르면  

기업이 13세 미만의

사용자로부터

데이터를 수집하기 전에는  

반드시 부모의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현재

Google의 

교육용 제품은

뉴멕시코 뿐만 아니라  

미국 전역의 학교에서도

사용됩니다

 

구글에 따르면 

2천만 명이 넘는

교사와 학생들이

구글 크롬 북을 사용하고  

7천만 명 이상이   

G Suite for Education 

프로그램을 사용한다고 합니다.

 

뉴멕시코 측은

Google이  

교육 제품을 통해  

부모의 명시적인 동의 없이

어린이의 비 교육활동을 추적하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부모의 동의 없이 

아이들의 데이터를 수집해

Google이 소송을 당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지난해 9월  

구글은 아동의 정보보호를

둘러싼 소송에서

연방거래위원회(FTC)

1억 7천만 달러

(한화 약 2,068억 원)

지불하고 화해했습니다.

 

뉴멕시코의 소송은  

연방에서 제기됐지만

미국은 데이터 수집과  

개인 정보 보호에 관한  

연방 규정이 없습니다 

 

현재 

많은 국가들이 

소비자와 어린이의

개인 정보 수집에 대해  

기업을 더욱 규제할 것을  

연방 통상위원회 (FTC)

촉구하고 있습니다.

 

- 박현숙 미국 통신원 -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코로나 19: 프랑스 교육부 방침
다음글 코로나 19 : 영유아와 임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