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LD CARE NEWS
육아뉴스

  • 일일 편성표
  • 지역별 채널안내
  • VOD 보기 해당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광고 안내 광고제휴하기

대한민국 육아의 시작과 끝, 육아방송 통신원뉴스

  •  > 
  • 육아뉴스
  •  > 
  • 통신원뉴스
게시판 내용
유치원에서 가장 나이가 어린 학생들은 학년을 반복할 확률이 높습니다
등록일 2014-03-14 오전 9:07:18 조회수 1461
E-mail ugatv0957@naver.com  작성자 관리자
출처 미국 통신원 박현숙

출 처 : 저널 발달심리학, 20143-4월호
저 자 : 프랜시스 후앙 (Francis Huang)


일반적으로 미국에서는 아이들이 3-5세까지는 프리스쿨에 다니게 되고 아이들이 5살이 되면 킨더가든이라고 하는 유치원에 보내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학교에 들어가기 전까지 다니게 되는 킨더가든에서는 한 반 아이들의 나이가 서로 다른 것을 종종 볼 수 있습니다.


미주리 대학교 연구진이 최근 발표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유치원에서 가장 나이가 어린 학생과 가장 나이가 많은 학생을 비교했을 때 나이가 제일 어린 학생이 학업을 잘 따라가지 못할 확률이 약 5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진에 따르면 한 반에서 아이들의 나이 차이는 약 9-12개월까지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아이들의 키와 몸무게와 같은 체격적인 면에서도 큰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번 연구를 진행한 프랜시스 후앙 미주리 대학교 부교수는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연구 결과 유치원의 한 교실 안에서 가장 나이 많은 학생과 가장 어린 학생의 나이 차이는 거의 12개월 차이가 나기도 합니다. 따라서 어린 친구들이 수업을 잘 따라가지 못하고 학년을 반복하는 일이 종종 생깁니다. 유치원에서는 아이들의 나이와 발달 과정에 맞게 반을 나누고 그에 맞는 눈높이 교육이 필요합니다. 그렇지 못할 경우에는 나이 어린 학생들이 학년을 반복하게 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러한 경우 아이들의 자존감을 형성하는데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칠 수도 있습니다.”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한 식품이 여러가지 종류의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다
다음글 아기가 행동하고 말할 때의 대뇌활동